google_ad_336x280_2개_하단


렘즈(Remz) 0702 커스텀(Custom) // 07 Two, 저그(Jug) 네오프렌(Neoprene) 260mm(US 8) - Remz(렘즈)



렘즈(Remz) 0702 260-270mm(US 8-9) 공용 쉘(Shell)
+ 저그(Jug) 네오프렌(Neoprene) 260mm(US 8) // 네오프렌이 제거된 상태... 중고로 구할 때부터 이 상태였습니다. ^^;;
+ 레이저(Razors) 제네시스(Genesys) 시마(Shima) 6 커프(Cuff)
+ 레이저(Razors) 쇽업소버(Shock Absorber) 커스텀(Custom) // 쇽업소버 바닥의 돌기는 잘린 상태. 라이너의 깔창 아래에 넣었음.
+ 깔창(따로 산 것)
+ Fifty/50 프레임(Frame) 밸런스(Balance) 코어(Core) 라차드 존슨(Rachard Johnson) LE 스몰(Small)? // GC 구형 프레임 미디움 사이즈보다 확실히 짧음.
+ 렘즈(Remz) 57mm/88A 휠(wheels)

+ 라이너 혀의 뽕주머니에는 플라스틱 심지를 넣고 TRS 알파1 스킨에서 자른 혀를 추가.
+ 라이너 옆면, 뒤꿈치 양옆, 발가락 위쪽에 뽕추가 커스텀.



* 발등의 스트랩을 잘라냄. 발등을 잡아주는 역할은 전혀(?) 못하면서 끈 묶는 걸 너무 불편하게 해서 마침내 잘라버림. -.-;;

* 네거티브쪽 쉘 돌기의 위쪽 끝부분을 잘라냄.
  발목을 옆으로 꺾을 때 렘즈 기본 커프보다 더 튀어나오는 부분을 잘라낸 상태. 렘즈 기본 라이너를 끼운 셋업에서 발목이 안 찔릴까 해서 약간 잘라봤는데 거의 차이 없었음. -_-;;;

  레이저 커프를 끼운 상태에서는 커프 높이와 딱 맞아서 보기엔 좋음. ㅋ







*** 렘즈 0702 기본 라이너는 gg ***

1. 역시 기본 셋업이 최고지! ... 라는 생각으로 렘즈 0702 기본 라이너 + 렘즈 기본 커프 셋업으로 타보려고 온갖 방법을 다 써봤지만... gg -_-;;;

   굉장한 두께로 뽕스텀을 해봐도...

   커프를 V-컷 해봐도...

   쉘의 네거티브쪽 돌기를 약간 잘라봐도...

   라이너와 커프 사이에 뽕을 넣어봐도...

   어딘가 힘(지지력)없고, 로얄 자세로 발목을 옆으로 꺾으면 발목이 찔리는 현상때문에 기본 라이너 셋업은 포기. -_-;;;





*** 2011년 2월 19일 창동 스케잇힝 후기 ***

0. 가볍게 스톨만 한 시간 정도 하다가 왔습니다. ^^ㅋ



1. 라이너에 상당한 양의 뽕스텀을 한 상태임에도 스포츠 양말을 신고 탔음.

   발은 전체적으로 잘 맞는 편이었으나,

   발 안쪽의 복사뼈 아래쪽이 살짝 헐렁한 느낌 + 발목을 옆으로 꺾어서 버틸 때 새끼발가락이 가끔씩 약하게 눌림 + 커프에 발목 안쪽이 살짝 찔림... -_-;; 등의 현상이 나타남.

   뽕스텀을 충분히 했다고 생각했으나... 렘즈 특유의 착용감은 살짝 나타남. ㅎ;;;;

   ㄴ 2011년 2월 20일 내용 추가 - 저그 네오프렌 라이너가 흐물거리는 편이라 이랬던 것 같습니다. ^^;;



2. 집에 돌아와서 복사뼈 아래쪽 헐렁한 부분에 뽕을 추가해봤더니

   너무 눌려서 -.-;;; 걍 원래대로 타기로 함.



3. 커프에 발목이 찔리는 부분은 혀에 엄청난 양의 뽕을 추가함으로써 일단 조치를 했음. ㅋ

   (라이너의 혀-특히 버클이 지나가는 부분-에 뽕을 추가하면 버클을 덜 조여도 발목 앞쪽 지지력은 유지되면서 발목 옆쪽 유연성은 증가하는 효과가 있습니다. 커프가 발목 옆 방향을 받쳐주는 정도가 달라지기 때문이지요. 참고로, 혀에 뽕을 추가하지 않고 버클만 느슨하게 조이면 발목이 후달려서 주행도 힘들어집니다;;; 그래서 라이너의 혀는 (버클 지나가는 부분이) 충분히 빵빵하거나 뽕 주머니가 있는 것이 좋더군요.)

   ㄴ 2011년 2월 20일 내용 추가 - 이러한 뽕 커스텀도 라이너가 받쳐줄 때 효과가 제대로 나타나는 듯 합니다. ㅠ_ㅠ



4. 끈을... 발목 앞쪽에 있는 곳까지 묶었더니... 발목 옆 방향 유연성에 영향이 있는 듯 하여 -,-;;

   발등 부분만 묶도록 바꿈.

   ㄴ 2011년 2월 20일 내용 추가 - 다시 타보니... 별 상관은 없는 것 같더군요. ㅋ;;



5. 레이저 제네시스 쇽업소버때문에 뒤꿈치 높이가 어색하지 않을까 걱정했었으나

   딱 좋음. ㅋ;;





*** 2011년 2월 20일 여의도 스케잇힝 ***

1. 헐... 완전 실망하고 컴백 -_-;;

   몸 좀 풀렸을 때 쯤... 트루미주 하려고 올라타는 순간 발이 돌에 걸려서 앞으로 다이빙 to 고관절 어택 to 오른쪽 다리 50% 마비 크리 -_-;;;;; 로 스트레스 x1000
 
   고관절 뒤쪽이 다리를 마비시키는 급소였다는 사실을 깨달음. ㄷㄷㄷㄷ



2. 발목 안쪽은 커프에 계속 찔렸고 -_-;;;;;; // 어제 스톨만 할 때는 괜찮더니... 이런 제길슨...

   고관절 크리로 한 3시간 쯤 깔짝거리다보니 새끼발가락 바깥쪽도 조금씩 아프기 시작함. ㄷㄷㄷ



3. 분노에 가득차서 집에 돌아오자마자 (아픈 다리를 부여잡고)

   레인 시마 라이너를 낑궈보았더니 발목이 전혀 안 찔림. 헐... -_-;;;

   레인 네오프렌 라이너도 역시 발목이 전혀 안 찔리기는 하나, 라이너의 발목이 너무 딱딱해서 (레인 시마 라이너에 비해) 발목 옆방향 유연성이 떨어짐. // 최고로 딱딱한 라이너의 위엄 ㄷㄷㄷ



4. 오늘의 결론

   렘즈에는 흐물흐물한 라이너는 넣지 말자. -_-;; 

   발목 안쪽이 찔리는 것도 문제이지만, 라이너가 흐물거리면... 뽕스텀을 해도 발을 전체적으로 잡아주는 느낌이 안 생기는 듯. ㄷㄷㄷ (그렇다! 렘즈는 소프트 부츠이기 때문이다!)

   흐물흐물한 라이너에는... 렘즈 0702 기본 라이너와 // 렘즈의 최신 모델 라이너는 타본 적이 없어서 어떤지 모름;;

   저그 네오프렌 라이너가 포함됨.


   렘즈에는...

   전체적으로 빳빳한 느낌이 나면서

   렘즈에 넣어서 발목을 옆으로 꺾어 보았을 때 발목 안쪽이 안 찔리는 라이너를 쓰자! -_-+

   가지고 있는 물건 중에... 레인 라이너 2쌍이랑 트러스트 라이너가 이 조건에 가까우니 이들 위주로 더 타보고 렘즈에 gg를 칠 것인지를 결정해얄 듯.



5. 아참! 레이저 커프를 낑궈놔서

   렘즈 기본 커프일 때 나타나는 발목이 앞쪽으로 풀썩 고꾸라지는 문제는 전혀 없었던 건 그나마 다행;;;







한방에 정리하는 렘즈의 특징은 아래에...

Remz(렘즈 또는 Remedyz 레머디즈)의 장단점 // 오리지날, OS
http://comablade.com/xe/326



* 즐거움의 어그레시브 *
코마 블레이드( http://comablade.com 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