google_ad_336x280_2개_하단


"영진형님 제공" 레이저(Razors) 컬트(Cult) 5 커스텀(Custom) // 제네시스(Genesys) 4.1 라이너(Liner) - Razors(레이저)



레이저(Razors) 컬트(Cult) 5 260-270mm(US 8-9) 쉘(Shell) // 스킨 제거, 발등의 오픈된 부분 확장!
+ 레이저(Razors) 제네시스(Genesys) 찰스 덩클(Charles Dunkle) 커프(Cuff)
+ 레이저(Razors) 제네시스(Genesys) 4.1 라이너(Liner) 270 mm(US 9) // 깔창은 검정색 푹신거리는 거
+ 그라운드 컨트롤(GC; Ground Control) 페더라이트(Featherlite) 1 프레임(Frame) 미디움(Medium)
+ 언더커버(Undercover) 휠(wheels) // 데쉬(Deshi) CH1 White & Gold 에 있던 거

+ 쉘 발등 부분을 과감하게 컷팅하고 끈구멍을 새로 뚫어주었습니다.


* 쇽업소버는 넣지 않았습니다.















*** 컬트(Cult) 쉘(Shell) 컷팅(Cutting) 커스텀(Custom) 소개 ***


컬트 5 쉘을 가지고 놀던 중,


다른 스케이트에 비해서 쉘의 나머지 부분은 충분히 유연하나
 
쉘의 발가락 부분이 유난히 딱딱하고 플라스틱이 발등을 많이 덮고 있다는 사실을 인지!


이 부분을 약간 손봐주면 쉘 유연성 상승 -> 좁은 솔판의 불편함 커버 -> 컬트 우왕굳! 의 테크 트리를 탈 수 있을까 해서 커스텀을 개시 함. :)



이런 커스텀을 확신하게 된 이유 중 하나.


레이저(Razors) 컬트(Cult) 쉘 비교 // 소프트탑(Soft-Top) VS 하드탑(Hard-Top)
http://comablade.egloos.com/4420240


레이저 측에서도 컬트 쉘의 유연성을 향상시키기 위해 스킨 시스템을 도입하고 쉘의 발등을 약간 더 파내는 등의 시도를 이미 하고 있었음. ㅋ





왼쪽 : 원래 상태
오른쪽 : 발등 부분을 넓게 잘라낸 상태





위에서부터 2번째 끈구멍까지는 그대로 놔두었고

아래쪽에는 끈구멍을 새로 뚫어주었습니다.





잘라낸 부분은 이 정도.





*** 2011년 5월 22일 여의도 스케잇힝 후기 ***

0. 스포츠 양말을 신고 탔습니다.



1. 무게는 역시 가벼움. ^^



2. 발등 부분을 과감하게 오픈했더니 쉘의 유연성이 약간 더 좋아진 듯. :)

   끈은 앞쪽 3번째까지는 그냥 걸쳐만 놓는 정도로 묶고 뒤쪽 2군데만 강하게 묶었는데, 발등 부분이 헐렁거리지는 않았음.


   발가락의 위쪽 부분도 제법 파냈지만 그 부분의 딱딱한 착용감은 약간 느껴짐.

   님(NIMH)처럼 아예 토우컷을 하면 착용감이 어떨지 궁금함.



3. 제네시스나 SL에 비해서 쉘의 폭이 좁아서 스케이트가 발에 밀착은 잘 되었으나,

   이상하게 발이 양옆으로 마구 춤을 춤. -_-;;;;;;; 이거 뭐냐능....

   극심한 항아리 모양의 쉘에 말랑거리는 깔창을 넣어서 착용감이 구려진 건지... 흐음... -,-;;

   ㄴ 2011년 5월 25일 내용 추가 - 라이너와 쉘 사이에 들어간 깔창때문에 그런 걸 수도!? 샤도나 살로몬을 탈 때도 2겹으로 들어있는 깔창때문에 이런 적이 있었음. ㄷㄷㄷㄷ


   * 참고 *
   http://comablade.egloos.com/4081129

   
   제네시스 쉘에서는 얇아서 불편하고, 커프에 발목이 찔리던 G4.1 라이너 였으나

   컬트 쉘에 넣으니 딱 맞고, 커프에도 안 찔렸음. ㅋ



4. 스케이트를 신고 있으니... 발로처럼 발가락 부분이 위로 떠있는 듯한 느낌이 살짝남. -_-


   소울 계열 그라인드에서는 소울플레이트 앞쪽이 떠 있는 게 느껴짐. 

   이것때문에 그라인드 시에 돌 모서리와의 밀착감이 다소 떨어짐. ㄷㄷㄷ

   하지만, 쉘의 유연성이 약간 더 좋아져서 그런지 솔판이 좁다는 느낌은 거의 안 들었음. 


   로얄 계열도 착 달라붙는 맛이 없음. 

   쉘의 발등 부분을 파냄으로써 좀 더 유연해진 쉘로 좁은 소울 플레이트를 커버할 수 있을 거라 기대했으나... 로얄 계열은 여전히 어색함.


   탑사이드 계열은 탑소울, 탑에시드, 탑폰스타 정도는 잘 걸림.

   카인드도 탑발 안 걸린 상태에서 그냥 버티면서 가는 게 됨. ㅋ

   하지만, 로얄 투 앨탑솔 같은 거 할 때 안정감이 안 생김. 트루탑솔도 스톨만 해봤는데 느낌이 별로.... -,-;;



5. 솔판이 쉘을 따라서 휘어진 건지...

   스케이트에 프레임을 고정시킬 때 앞쪽 나사를 먼저 조이면 프레임 뒤쪽이 뜨고

   뒤쪽 나사를 먼저 조이면 프레임 앞쪽이 뜨더라능... // 구형 스케이트의 쩌는 정밀도. ㄷㄷㄷ

   (솔판은 쉘과 나사로 고정을 해 놓은 상태였는데도 그랬음. ㄷㄷㄷㄷㄷ)



6. 결론.

   (말랑거리는 깔창때문이었는지, 라이너와 쉘 사이에 들어간 깔창때문이었는지는 몰라도) 발바닥 착용감이 나쁘고, 발이 양옆으로 마구 후달림.

   (과감한 쉘 커스텀으로 큰 기대를 했었지만) 로얄 계열 그라인드는 여전히 불편하고, 소울 계열 그라인드는 앞쪽이 떠 있는 솔판때문에 어색함. 

   -> 나중에 NIMH이나 SSM 뽐뿌 받으면, 평평한 깔창 + (렘즈 쇽업소버) 조합으로 다시 한번 타봐야징.





*** 2011년 6월 12일 내용 추가 ***



Frankenboots #3

We are Hooking up Pat Lennen's Nimh's...Our first Pro Franken Boot set up!!





*** 2011년 6월 14일 내용 추가 ***

스킨이 씌워지고, 솔판과 쉘 옆면 사이에 공간이 좀 더 있는 님(SSM 포함) 쉘은 이렇게 커스텀 해보는 것도 좋을 듯 합니다. ^^a

매튜 르도(Mathieu Ledoux)의 님(NIMH) 쉘(Shell) 커스텀(Custom) // SSM
http://comablade.egloos.com/4987984





한방에 정리하는 레이저의 특징은 아래에...

Razors(레이저)의 장단점 // SL, 제네시스, 컬트
http://comablade.com/xe/322



* 즐거움의 어그레시브 *
코마 블레이드( http://comablade.com )


핑백

덧글

  • 코코마 2011/06/12 02:59 #

    인웨 알바느님의 비슷한 커스텀 영상 추가염~
※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.